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4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철저한 사전 준비와 스텝 간에 완벽한 호흡이 돋보였습니다. 전국에서 모인 목사님과 사모님들을 최대한 배려하고 섬기고자하는 마음과 정성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세미나 전부터 손으로 직접 쓴 여러 통의 편지로 기대감을 증폭시켰고, 3박4일 기간동안 계속 전달된 쪽지에서 요즘에 느껴보지 못한 따뜻함을 전달받았습니다. 감사한 마음에 ‘수정동’으로 3행시를 지었습니다.

 

수 : 수고하고 무거운 짐을 진 목회자들이

정 : 정말 위로 받고 잘 쉬게 해준,

동 : 동역자들의 수고로 다시 힘을 얻어 현장으로 갑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 황윤만 목사(김해 북부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383
17 홍자현 사모(현풍제일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232
16 박무건 목사(현풍제일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206
15 오현실 사모(남관성결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27
14 이승재 목사(경산 하양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245
13 배순자 사모(부산 새에덴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14
12 곽덕순 목사(부산 새에덴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23
11 김광호 목사(석남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69
10 지경선 사모(한마음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97
9 전성완 목사(덕포 하늘정원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30
8 박만규 목사(소중한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93
7 이현숙 사모(김해 북부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225
6 이은경 사모(이천 시온성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349
5 홍수진 사모(경산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96
4 황영미 사모(광주 행복플러스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78
3 이영우 목사(한마음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224
» 박원기 목사(경산 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47
1 장현옥 사모(경산 하양교회) 최고관리자 2017.01.24 135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